• 번호 : 55619
  • 글쓴이 : 관리자
  • 작성일 : 2019/03/21
  • 조회수 : 400

당진시, 솔뫼성지에 천주교 복합예술공간 만든다

 

천주교 복합예술공간 조성사업은 오는 2021년 예정된 한국인 최초의 사제 김대건 신부 탄생 200주년을 맞아 개최되는 행사를 앞두고 총사업비 130억원을 투입해 솔뫼성지 인근에 부지면적 2만 154㎡, 건축면적 3026㎡ 규모의 복합 예술 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곳에는 9145㎡ 규모의 광장과 화랑, 대강당, 예술공연장, 전시관을 갖춘 복합 공간, 그리고 조각공원 등의 시설이 들어서게 된다.

< 충청투데이 2019년 3월 21일 목요일 15면 >

댓글/Comment